문화/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46회 전국소년체육대회 골프 제패
여중부 단체전, 석문중·서야중 금메달 목에 걸어
 
e-당진뉴스 기사입력  2017/05/30 [13:13]
 

  석문중·서야중학교는 지난 28일부터 29일까지 1박2일 동안 태안군에서 열린 제46회 전국소년체육대회골프 여중부 단체전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     © e-당진뉴스

 

  이번 대회 골프 여중부 단체전에 충남 대표선수로 출전한 석문중 김서윤(3학년), 정재언(3학년), 서야중 신유진(3학년) 학생은 경기도(은), 대구광역시(동)를 물리치고 시상대 맨 윗자리에 올랐다.
 

  특히 석문중 김서윤 선수는 전국 1위다운 집중력을 보이며 압도적인 실력으로 최우수 선수상을 받아 학교의 명예를 드높였다.
 

  이번 석문중·서야중 골프부의 전국 제패는 학교장과 지도교사, 지도코치의 꾸준한 노력과 더불어 열과 성을 다한 학부모의 헌신과 격려 그리고 선수들의 굳은 의자와 굵은 땀방울이 이뤄낸 값진 결과로 충남 학생체육의 저력을 보여줬다.
 

  또한 지난해 제97회 전국체육대회 골프분야에서 신평고 정혁 학생의 금메달 획득을 이은 결과로서 시가 골프 학생선수 양성의 새로운 요람으로 떠오르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
 

  전석진 교육장은 “농어촌 학교의 어려운 운동여건에서 성실한 노력과 끈질긴 집념으로 전국 제패라는 값진 성과를 거둔 선수와 코치의 노고를 치하한다”며 “앞으로도 선수들이 자신의 꿈을 이루기 위해 끊임없는 도전과 부단의 노력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기사입력: 2017/05/30 [13:13]  최종편집: ⓒ 이당진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6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