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당진에서 8일간 전국연극제
-전국 15개 광역시·도서 엄선한 수준높은 작품 6편 공연-
 
e-당진뉴스 기사입력  2017/10/16 [10:11]
 

 

당진 문예의전당에서  이달 30일부터 내달 6일까지 8일 동안 극단 당진과 당진문화재단이 주최하는 제2회 전국연극제가 열린다.

 
이번 제2회 전국연극제에는 전국 15개 광역시·도에서 엄선해 초청된 수준 높은 유명작품 6편이 연이어 공연될 예정이다.

 
작품 공연은 충남대표 극단당진의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10월 31일)을 시작으로 충북 청주팀의 ‘삼총사’(11월 1일), 경북 대구의 ‘개장수’(2일), 전남 광주의 ‘늙은 코메디언 이야기’(3일), 경남 울산의 ‘늙은 부부의 이야기’(4일), 서울의 ‘리틀말컴과 강력발기당’(5일) 순으로 무대에 오른다.

 
각 연극은 모두 공연 당일 오후 4시와 저녁 7시 30분 두 차례씩 진행된다.

 
특히 연극제 마지막 날인 내달 6일에는 당진지역 연극동아리와 학생, 주부, 실버극단 등이 참여하는 시민연극제가 대미를 장식할 예정이다.

 
이달 30일 공연하는 극단당진의 작품‘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은 무료로 관람이 가능하며 이후 진행되는 나머지 공연의 관람료는 1만 원이다.

 
또한 모든 공연을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는 프리티켓은 3만 원으로 당진문예의전당 홈페이지(www.dangjinart.kr)에서 예매할 수 있다.

 
한편 이번 연극제를 주관하는 극단 당진(대표 류희만)은 지난 2011년 실력 있는 지역 연극인들로 구성해 창단됐다.

 


 
기사입력: 2017/10/16 [10:11]  최종편집: ⓒ 이당진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8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