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기타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당 당진시장 후보 2명으로 압축
- 오성환 전 국장, 김석붕 전 청와대 비서관 양자대결 -
 
e-당진뉴스 기사입력  2018/01/20 [05:14]
 

  자유한국당 당진시장 후보로 거론되며 출마를 저울질 하던 6명 중 2명이 후보로 최종 등록했다.

 

 

 

  자유한국당 당진당원협의회(위원장 김동완, 이하 당진당협)는 그동안 잡음없는 경선을 위해 후보 단일화를 추진해 왔고 19일 오후 6시 마감한 후보등록 결과 오성환 전 당진시 국장, 김석붕 전 청와대 비서관 등 2명이 최종 출마의사를 밝히고 후보로 등록해 양자대결로 경선을 치르게 됐다.

 

  특히 거론되던 나머지 4명은 당을 위한 후보단일화에 공감하고 젊은 분들이 돌풍을 일으켜 한국당이 시장직을 되찾아 오는데 협력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김동완 위원장은 "후보 조정 과정에서 아름다운 양보가 자발적으로 있었다"며 "선의의 경쟁이 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한편, 당진당협은 2명의 후보에 대해 시민의견 70%, 책임당원 30%를 반영하는 여론조사로 시장후보를 뽑게 되며 추후 일정은 조정분과위원회의 의견을 수렴해 설 전후로 한국당 시장후보가 최종 결정될 전망이다. 


 
기사입력: 2018/01/20 [05:14]  최종편집: ⓒ 이당진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5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