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자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신관 변호사 아동권리옹호관 위촉
당진시는 31일 강신관 변호사(40세)를 아동권리보호와 증진을 위한 ‘아동권리옹호관’으로 위촉했다.
 
e-당진뉴스 기사입력  2018/01/31 [10:10]
 

 

 

 

 

▲     © e-당진뉴스


강신관 변호사는 2007년 제49회 사법시험에 합격한 뒤 현재 강신관 법률사무소 대표변호사로 재직 중이며, 다수의 가정․아동 관련 송사에 참여한 경험이 있다.


옴부즈 퍼슨이라고도 불리는 아동권리옹호관은 독립적인 지위를 갖고 아동의 입장을 옹호해 줄 수 있는 대변인이며,
유엔아동권리협약을 기반으로 아동권리 침해 사례에 대한 구제와 아동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정책을 제언하는 역할을 수행하며 아동권리 향상을 위해 활동한다.

 
유니세프 인증 아동친화도시 지정을 추진중인 당진시는 그동안 당진경찰서, 당진교육지원청과 협력체계를 구축하는 한편 아동권리 교육과 청소년 문화의집 건립, 어린이교통안전 3D 입체영상관 건립 등 다양한 아동친화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아동친화도시란 18세 미만의 모든 아동의 목소리와 의견이 반영되는 지역사회이자 유엔 아동권리협약의 기본정신을 실천하는 도시를 의미한다.

 

 


 
광고
기사입력: 2018/01/31 [10:10]  최종편집: ⓒ 이당진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7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