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시민안전문화대학 운영
당진시는 8일부터 6월 말까지 총14주 과정으로 주1회 2시간씩 당진시청 2층 중회의실에서 시민안전문화대학을 운영한다.
 
e-당진뉴스 기사입력  2018/03/05 [09:28]
 

 


 

 
시민들에게 다양한 안전문화 정보와 지식을 제공함으로써  각종 재난재해 발생 시 시민들의 대처능력을 높이기 위한 시민안전대학에서는 소방, 경찰, 보건, 사회복지 등 안전과 관련된 다양한 주제를 폭넓게 다룬다.

 
특히 항공여행과 기내안전, 생활안전, 가스 및 전기 안전점검, 응급처치 및 심폐소생술 등 일상생활에서 안전생활 수칙을 실천하는데 도움이 되는 교육과 함께 재난드론과 첨단 자동차 안전 등 평소 접하기 어려운 전문 분야에 대한 교육도 진행된다.

 
또한 재난안전과 관련된 영화 또는 다큐멘터리 관람과 안전체험교실 실습을 통해 재난 상황 발생 시 대처법을 체험을 통해 습득해 볼 수도 있다.

 
총14개 강좌 중 10개 강좌 이상 교육을 수료하면 교육 종료 후 수료증과 함께 생존배낭과 방독면도 지급한다.

 
교육은 당진시에 거주 중인 일반시민과 안전 유관기관 및 단체 회원이 수강할 수 있으며, 강좌가 개강하더라도 모집인원 40명이 마감될 때까지 신청 가능하다.

 
수강료는 전액 무료이며, 당진시청 안전총괄과 또는 읍․면․동 주민센터 및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서를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기타 시민안전문화대학 운영 및 수강신청과 관련한 궁금한 사항은 당진시청 안전정책팀(☎041-350-3294)으로 문의하면 된다.


 
기사입력: 2018/03/05 [09:28]  최종편집: ⓒ 이당진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7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