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산업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신품종 밤나무 묘목 분양
충남도 산림자원연구소는 14일부터 신품종 밤나무인 ‘한가위’와 ‘대광’ 등 2개 품종 묘목 분양 신청을 받는다.
 
e-당진뉴스 기사입력  2018/03/06 [10:20]
 

 

 

 

 
신품종 밤나무 한가위는 수확기가 9월 초순인 조생성 품종으로 밤알은 24g 안팎의 대립종이고 수확량이 많으며, 쌍밤과 터진 밤이 적어 깐밤용으로 적합하다.

 
대광은 수확기가 9월 중순인 중생성 품종으로 밤알은 29g 내외의 초대립종이고, 광택이 우수하며 수확량이 많은 것이 특징이다.

 
분양 자격은 주민등록상 주소가 도내이거나 재배지가 충남이면 누구나 가능하며, 분양 가격은 1본당 5000원이다.

 
올해 분양수량은 총 3700본으로 품종별로는 한가위 900본, 대광 2800본으로, 1인당 최소 10본에서 최대 200본까지 선착순으로 신청을 받는다.

 
묘목은 14일부터 도 산림자원연구소를 방문해 신청서를 접수한 후 대금을 입금하면, 신청 당일부터 17일까지 산림자원연구소 내 포지에서 분양받을 수 있다.

 
밤나무 분양에 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도 산림자원연구소 홈페이지(http://www.keumkang.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


 


 
기사입력: 2018/03/06 [10:20]  최종편집: ⓒ 이당진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5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