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산업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9월까지 영농 현장지도의 날 운영
당진시농업기술센터가 영농철을 맞아 11일부터 9월 말까지 ‘영농현장 일제출장 지도의 날’을 운영해 농업‧농촌 현장중심의 현장 밀착형 농촌지도사업에 나선다.
 
e-당진뉴스 기사입력  2018/04/11 [10:50]
 

 

 


'영농현장 일제출장 지도의 날’은 매주 수요일 농기센터 내 팀별로 14개 읍‧면‧동 분담지역의 272개 마을 영농현장을  직접 찾아가 당면영농 현장지도와 애로사항을 해결하는 사업이다.

 
2인 1조로 편성돼 운영되는 현장지도에서는 ▲효과적인 종자소독 방법 및 못자리 설치방법 등 벼 육묘 지도 ▲벼 키다리병 예방 및 대처 방안 ▲EM 등 미생물 제재의 효과적 사용요령 등의 영농정보를 농업인들에게 제공한다.

 
특히 현장지도를 통해 영농 시기별로 필요한 맞춤형 정보를 제공하고 신기술도 전파하는 한편 기상이변으로 인한 농가 피해가 없는지 동향도 파악해 지원방안을 모색할 방침이다.

 
센터 관계자는 “영농현장 일제출장 지도의 날은 농업의 현실을 파악하고 현장의 목소리를 영농기술 지도에 반영하기 위해 추진됐다”며 “현장지도를 통해 귀농귀촌, 젊은 후계자 농업인도 적극 발굴해 농업에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8/04/11 [10:50]  최종편집: ⓒ 이당진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7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