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산업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해나루쌀 화려한 賞歷 이어 GAP인증도
-해나루쌀 안정성‧소비자 신뢰도 확보, 브랜드 인지도 상승 -
 
e-당진뉴스 기사입력  2018/11/27 [09:18]
 

 

 
당진시농업기술센터는 27일 해나루쌀조합공동사업법인 소속의 45 농가가 50Ha에서 재배하는 해나루쌀이 GAP 인증을 획득했다고 전했다.


GAP란 농산물우수관리제도로, 농산물의 생산과 수확 후 관리‧유통의 각 단계에서 토양과 농업용수, 잔류농약, 유해생물 등 위해요소를 종합적으로 관리하는 제도다.


당진시농업기술센터는 GAP 인증 해나루쌀 출하를 위해 올해 3월부터 농산물 우수관리(GAP) 종합시범단지 조성 시범사업을 추진해 단지회원에 대한 교육과 더불어 토양과 수질, 농약안전사용 등에 대한 현장 기술 지도를 추진해 왔다.

 
당진해나루쌀조합공동사업법인(대표 박승석)은 이번 해나루쌀  GAP 인증에 앞서 지난해 1월 첨단 도정시설을 갖춘 RPC 가공시설에 대한 GAP 시설인증을 이미 받은 바 있어 해나루쌀에 대한 안정성뿐만 아니라 소비자들의 신뢰도 한층 높이는 기반을 마련했다.


당진의 명미(名米) 해나루쌀은 6년 연속 올해의 히트 상품과 제14회 대한민국 지방자치 경영대전 농식품부장관상 등을 수상하면서 인지도를 높여가고 있다.


해나루쌀조합법인 관계자는 “해나루쌀이 GAP 인증마크를 달고 출하하면서 맛뿐만 아니라 품질의 우수성과 안정성을 소비자에게 심어주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해나루쌀의 브랜드 이미지 제고를 위해 홍보에도 더욱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기사입력: 2018/11/27 [09:18]  최종편집: ⓒ 이당진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7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