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자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도 전국 최초 위치기반 AR플랫홈 구축
-지적·공간정보 드론영상 실시간 중계 시스템 가동-
 
e-당진뉴스 기사입력  2019/02/10 [11:11]
 

 

 
충남도가 전 국 최초로 위치기반 증강현실(AR) 플랫폼을 구축, 앱을 통해 드론 영상 실시간 중계 서비스를 실시한다.


충남도는 최근 시연회를 통해 ‘드론 영상 실시간 중계시스템’운영과 관련한 가능성을 확인하고,올해 ‘고품질 지적·공간정보 서비스로 도민 삶의 질 향상’을 토지행정 비전으로 설정했다.

 
6대 목표는 △공정한 토지거래 정착 및 부동산 시장 안정화 △4차 산업혁명 기술 융·복합 미래지향적 지적 관리 △정확한 지적 정보 제공 및 초연결사회 대비 종합 주소체계 구축 △고품질 공간정보 서비스로 도민 만족 실현 △토지 가치 재창출을 위한 지적 재조사 사업 추진 △드론 활용 항공 측량 실시를 통한 정확한 국토 관리 등으로 잡았다.


이 중 위치기반 증강현실 플랫폼은 사물인터넷, 인공지능 등 4차 산업혁명 주요 기술과 토지·부동산 빅데이터를 연계해 최적의 위치(지적도) 기반 콘텐츠를 개발하고, 공동 활용 체계를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세부적으로 道는 지적도와 토지·인허가 정보 증강현실 앱 ‘랜드-로(Land-RO)’ 서비스를 실시하고, 위치기반 증강현실 기술 민·관·학 공동 활용 개발지원시스템을 구축하며, 도로명주소와 건축물대장 증강현실 앱도 마련한다.

 
드론 영상 실시간 중계 시스템은 각종 상황 발생 시 드론을 투입, 현장의 전체적인 상황을 살피며 즉각적인 대응 방안을 마련해 시행토록 하는 방식으로 작동한다.

 
주요 신규 시책으로는 △시계열 정사영상 제작 사업 △충청남도 지리지 편찬 △지적기준점 세계측지계 성과 구축 △드론 운용 활성화를 위한 기반시설 확충 등을 추진한다.

 
시계열 정사영상 제작 사업은 충남의 변화상을 한 눈에 볼 수 있도록 15개 시·군의 과거 촬영 항공사진을 수집해 진행하며, 충청남도 지리지에는 충남의 역사와 특성, 자연환경, 문화, 지리, 발전상 등을 새롭게 담게된다.

 
道는 이와 함께 △정확한 개별공시지가 조사·산정 △토지거래허가제 운영 △지적 창의 인재 육성을 위한 역량 강화 △임야도 내 공유지 도로 등록 전환 추진 △공유토지분할에 관한 특례법 운영 △부동산정보시스템 관리 및 도민 활용 촉진 △주소 활용 위치 표시 체계 다양화 △주소기반 드론 배달 운영 시범 사업 추진 △미 고시 지명 정비 추진 △도로와 지하시설물 공간정보 구축 사업 △지적 재조사 사업 안정적 추진 △지적공부 세계측지계 변환 추진 △무인 항공측량을 통한 성과 검사 및 영상분석 등 53개 세부 사업도 중점 추진키로 했다.

 

 


 
광고
기사입력: 2019/02/10 [11:11]  최종편집: ⓒ 이당진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6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