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생활밀착형 틈틈이 도서관 4곳 추가 지정
당진시립도서관이 시민이 집과 가까운 미용실, 카페 등에서 무료로 쉽게 책을 빌려 읽을 수 있는 '틈틈이 도서관'을 확충할 계획이다.
 
e-당진뉴스 기사입력  2019/05/13 [09:30]
 

 

▲     © e-당진뉴스

 

현재 당진에는 병원과 카페, 미용실 등 모두 11곳을 생활밀착형 틈틈이 도서관으로 지정돼 운영 중으로, 멀리 도서관까지 방문하지 않고도 집과 가까운 곳에서 책을 읽을 수 있어 시민들의 반응이 매우 좋다.

 
당진시립도서관이 지난 2017년 ‘틈틈이 도서관’을 이용한 시민 100여 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에서도 만족도 조사에서 평균 만족도가 10점 만점에 9.4점을 기록했으며, 이중 지속적인 이용 의향도와 주변인에게 추천할 의향도를 묻는 질문 결과 각각 9.56점과 9.7점이라는 높은 점수를 기록했다.

 
특히 설문조사 당시 ‘틈틈이 도서관’이 보다 많았으면 좋겠다는 의견이 많았던 점을 감안해 시립도서관은 올해 틈틈이 도서관 4곳을 추가로 지정해 운영한다는 계획이다.

 
틈틈이 도서관 운영을 희망하는 영업장은 당진시립도서관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참고해 신청서를 제출하면 되며, 기타 궁금한 사항은 도서관 사서팀(☎041-360-6912)으로 문의하면 된다.

 


 
광고
기사입력: 2019/05/13 [09:30]  최종편집: ⓒ 이당진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7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