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산업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신평 상오리에 농산물가공지원센터
-공모사업 선정으로 사업비 확보, 농산물가공산업 집중 육성-
 
e-당진뉴스 기사입력  2019/09/16 [09:34]
 

 

 
당진시가 농촌진흥청의 2020년 농산물종합가공기술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돼 농산물가공 부문 창업과 기술교육의 메카로 도약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농산물종합가공기술지원 공모사업은 농업인의 가공창업지원 활성화에 필요한 사업추진 역량과 기반을 갖춘 자치단체를 선정해 지원하는 국비사업이다.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당진시는 국비 포함 21억9000만 원의 사업비를 확보해 제2APC가 조성되는 신평면 상오리 일원 농수산물유통센터 부지 내에 495㎡ 규모로 건식·습식·조리·즉석식품 등의 가공시설을 갖춘 농산물가공지원센터를 구축할 계획이다.

 
당진시는 센터 건립 이후 이곳에 농식품가공전문가를 채용해 농산물의 가공기술 교육과 상품화, 창업 등을 지원하고 현재 운영 중인 농산물 가공사업장의 현장컨설팅도 병행 지원해 농산물가공의 플랫폼으로 육성할 방침이다.

 
농기센터 관계자는 “농산물 가공지원센터 공모사업에 선정된 만큼 지역먹거리의 선순환체계가 구축될 수 있도록 푸드플랜과 연계해 농산물 가공산업을 체계적으로 육성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市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에 앞서 지난달 ‘고품질쌀유통활성화’ 공모사업에도 선정돼 국비 포함 231억 원을 확보, 농산물 가공지원센터가 들어서는 농수산물유통센터에 제2통합RPC도 건립을 추진 중이다.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19/09/16 [09:34]  최종편집: ⓒ 이당진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