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산업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대황토고구마 GAP 인증 획득
-공동출하회원 96명, 생산-수확-유통과정 철저 관리 GAP획득-
 
e-당진뉴스 기사입력  2019/10/02 [09:13]
 

 

당진시  고대황토고구마 공동출하회(회장 김종성) 회원들이 황토고구마의 재배- 수확- 유통에 이르기까지 철저한 관리를 통해 맛과 영양이 풍부한 고품질의 고대황토고구마를 생산, 농산물우수관리(GAP) 인증을 획득하는데 성공했다.


고대황토고구마의 GAP인증을 계기로  5일 오전 10시부터 당진종합운동장 일원에서 지역농가 소득 향상과 황토고구마 우수성을 알리는 2019 당진해나루 황토고구마 축제가 열릴 예정이다.

▲     고구마 수확체험



공동출하회원 96명이 똘똘뭉쳐 관리· 생산하는 고대황토고구마는 생산과 수확뿐만 아니라 수확 후 관리와 유통에 이르기까지 각 단계에서 농약과 중금속 등 유해요소를 적절하게 관리해 맛과 영향이 풍부한 가을과 겨울철 대표 먹거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당진시는 지난해 처음 열린 당진해나루 황토고구마 축제를 계기로 고대농협과 손잡고 황토고구마 공동출하회를 조직해 체계적인 교육과 철저한 생산관리를 지원했다.

 
여기에 고구마 재배 농업인들의 적극적인 인증 노력이 더해지면서 1년 만에 인증에 성공해 고대면 지역 호박고구마의 브랜드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됐다.


당진 지역 고구마 주산단지인 고대면은 토질이 대부분 황토로 이뤄져 고구마 재배 적지로 알려져 있으며, 350여 농가 155㏊의 면적에서 고구마를 재배하고 있는데, 이중 54.7㏊ 면적이 GAP 인증에 성공했다. 인증기간은 2021년 9월 25일까지다.

 
최수재 고대농협 조합장은 “해나루황토고구마를 전국 최고 브랜드 고구마로 육성하기 위한 첫 걸음으로 농산물우수관리 인증에 도전해 성공했다”며 “앞으로 황토고구마 선별, 저장시설을 확보해 소비자에게 신뢰 받는 고대황토고구마 공동출하회를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19/10/02 [09:13]  최종편집: ⓒ 이당진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