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사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어린이보호구역 불법 주정차 단속 강화
-과태료 2배 인상, 단속유예시간도 20분에서 5분으로 단축 적용-
 
e-당진뉴스 기사입력  2019/12/09 [10:01]
 

 

 
당진시는 2020년부터  어린이보호구역에서의 불법 주·정차 차량에 대한 단속 및 처벌을 대폭 강화한다.

▲     © e-당진뉴스



당진시는 도시지역 초등학교 아동들의 하교시간을 전후해 몰려드는 학원차량을 중심으로 20분 이내 주정차를 허용하던  단속유예시간도 5분으로 대폭 앞당기고, 일반도로와 같이 적용해 오던 과태료 부과액도  4만 원에서 8만 원으로 2배 올려 부과한다.

▲     © e-당진뉴스



단 어린이보호구역에서의 불법 주정차 행위도 주민신고제 대상지역에 포함돼  교차로, 횡단보도, 버스승강장, 소화전 주변지역 불법주정차 경우와 동일하게 1분만 주정차해도  현장확인 절차없이 바로 2배 오른 과태료가 부과 된다.


당진시는 현재 당진초, 원당초, 계성초, 서정초 기지초(2대)에 6대를 설치 운영하고 있는 CCTV도 당진초 후문과 탑동초, 유곡초, 신평초 등에 5대를 증설하고 연차별로 운영대수를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불법 주정차 관행개선을 위해 기존 교차로와 횡단보도, 버스승강장, 소화전에 적용하던 주민신고제 대상지역을 어린이보호구역도 포함시켜 1분만 주정차해도 시민이 직접 신고하면  현장확인 절차없이 2배로 인상된 과태료를 부과한다는 방침이다. 

 
당진시는 어린이보호구역 단속 강화 와 함께  어린이보호구역 안전속도 홍보를 위한 차량용 스티커를 제작해 지역 어린이집과 초등학교, 유치원, 녹색어머니회 등 관련 기관·단체에 배부했다.


 
광고
기사입력: 2019/12/09 [10:01]  최종편집: ⓒ e-당진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5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