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토끼가족에 토끼집 '달방앗간' 선물
 
e-당진뉴스 기사입력  2020/05/22 [09:25]
 

 

 

유곡초등학교 곽승근 교장과 교감 선생님은  학생들의 등교 개학이 미루어지고 있는 5월, 인근 아파트 공사장에서 버려진 목재 등 폐자재를 모아다  재능 기부를 통해 토끼가족을 위한 토끼장 달방앗간을 만들었다.


토끼장 내부에는 항아리를 깊이 묻어 놓아 토끼가 잠을 청할 수 있는 별도의 공간도 마련하였고, 토끼가 물을 마실 수 있도록 작은 통나무를 움푹 파내어 미니 말구유처럼 만들어 넣어 주었다.


토끼장의 이름은 교직원들의 이름 공모 투표를 통해  ‘달방앗간’으로 지었고,토끼장 주변에 작은 텃밭을 만들어 토끼에게 줄 수 있는 먹이가 떨어지지 않도록 세심한 배려도 잊지 않았다.

 

 


 
광고
기사입력: 2020/05/22 [09:25]  최종편집: ⓒ e-당진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5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