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 기타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청년 독립세대 전·월세 등 임차료 지원
-임차보증금 5000만원 까지 대출, 이자 3% 지원 등 -
 
e-당진뉴스 기사입력  2020/09/07 [07:28]
 

 

 
충남도가 높은 주거비 부담에 어려움을 겪는 청년 독립세대를 대상으로 전·월세 등 임차료 명목의 주거비 일부를 지원한다.

 
道는  청년 주거비 지원을 위해  11일부터 道 홈페이지(생활-충남청년마당)를 통해 청년 독립세대에 대한 주거비 지원 신청자를 상시 모집한다.

 
이번 지원은 목독마련이 쉽지 않은 청년들을 대상으로 주거비 부담을 완화해 주거환경을 개선하는 것이 목적이다.
 
 
당초 청년들의 수요가 많아 지난 5월 조기마감 됐으나, 대출 미시행 건으로 예산 잔액이 발생, 추가 모집하게 됐다.
 

지원대상은 충남에 주소를 두거나 충남소재 대학 또는 직장에 재학·재직 중인 만 19세∼34세 이하의 무주택 세대주 청년(신혼부부는 40세까지)이다.

  
지원 기준은 연소득 기준 부모 6000만 원 이하, 신혼부부 5000만 원 이하, 본인 4000만 원 이하인 경우로, 도내 전·월세보증금 1억 원 이하인 주택 또는 주거용 오피스텔이어야 한다.

 
대출은 임차 보증금의 90% 한도 내 최대 5000만 원까지 가능하며 도에서 이자 3%를 지원(연간 최대 150만 원)한다.

 
앞서 道는 지난해부터 한국주택금융공사, 농협은행 충남영업본부와 청년 전·월세 보증금 융자지원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한국주택금융공사는 대출이 어려운 청년들에게 쉽게 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절차를 완화하고, 농협은 저금리 상품을 통해 이자율을 낮추는 것이 골자이다.

 
협약에 따라 청년들은 0.5%의 이자 비용만 부담하면 된다. 

 
한편 도는 사업 첫해인 지난해 149명의 청년에게 주거비를 지원했다. 자세한 사항은 도 청년정책과(☎041-635-2293)로 문의하면 된다.

 

 


 
광고
기사입력: 2020/09/07 [07:28]  최종편집: ⓒ e-당진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