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의약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당진시 치매안심센터 도지사 표창 수상
-치매통합컨트롤 타워역할 성실 수행 높은 평가 받아-
 
홍여선 기자 기사입력  2020/09/28 [09:08]
 

 

 
당진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가 제13회 치매극복의 날을 맞아 25일 치매극복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도지사 표창을 수상했다.

 

▲  왼쪽부터 배희선 남부노인복지관장,손미순 보건소 건강증진과장, 이강주 공공후견인



당진시치매안심센터는 2018년 12월 개소해 치매관리를 위한 전문 인력을 갖추고 치매예방과 조기검진, 치매환자 및 가족지원 사업 등 치매통합컨트롤 타워역할을 수행하며 지역사회 내 치매관리에 기여했다.
 

특히 치매환자 쉼터의 경우 송영서비스와 연계해 읍·면 권역으로 확대 운영했으며, 고대면 치매안심마을 운영을 통해 안전한 지역사회 구축과 인식개선에 도움을 주었다. 그 밖에도 공공후견인사업 등 지역사회 치매관리를 위한 노력을 인정받아 이번 상을 수상했다.

 
25일 충청남도 광역치매센터에서 열린 수여식에서 당진시는 당진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의 시군부문 도지사표창을 비롯해 민간부문에서 합덕아산병원 예덕혜가 장관표창을, 당진시남부노인복지관과 공공후견사업 유공자 이강주씨가 도지사표창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광고
기사입력: 2020/09/28 [09:08]  최종편집: ⓒ e-당진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5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