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 기타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10호 자활기업 카르페디엠 27일 개업
충남당진지역자활센터가 창업지원하는 제10호 자활기업 ‘카르페디엠’이 삽교호관광지 당진시농식품생산자직판장 건물 3층에 둥지를 틀고 27일 개업했다.
 
e-당진뉴스 기사입력  2020/10/27 [09:32]
 

 

▲     © e-당진뉴스



 


27일 개업한  ‘카르페디엠’은 당진시청 내 카페테리아 사업단부터 운영 노하우를 쌓은 3명이 창업을 준비해 결실을 이뤄냈다. 특히 이들은 바리스타 1급 자격증 취득을 비롯한 맞춤형 교육을 받으며 창업을 준비해 왔다.

 
당진시에는 카르페디엠을 포함해 2개의 자활기업이 운영 중이다. 자활기업은 2인 이상의 수급자 또는 저소득층이 협력해 탈빈곤을 위한 자활사업을 운영하는 업체를 의미한다.

 
‘카르페디엠’의 영업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9시로, 매주 월요일은 휴무한다. ‘현재에 충실하게’라는 카르페디엠의 이름에 걸맞게 삽교호 관광지 내 족욕, 만화, 보드게임 등 편안한 휴게공간으로 자리매김 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조성민 자활센터장은 “그간 여러 어려움이 많았지만 끝까지 함께 결실을 맺어주신 참여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카페가 번창할 수 있도록 센터에서도 성심껏 돕겠다”고 말했다.

 
김홍장 시장은 “향후 2년동안 종사자 인건비를 한시적으로 보조해 자활기업이 내실을 다지고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광고
기사입력: 2020/10/27 [09:32]  최종편집: ⓒ e-당진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