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당진시 국공립어린이집 확충 보육환경 UP
-아파트 관리동 어린이집, 국공립어린이집으로 전환 추진-
 
홍여선 기자 기사입력  2020/10/28 [09:48]
 

 

 
당진시가 정부의 국정과제에 부응, 국공립어린이집 확충에 나서 '아이와 부모가 행복한 지속가능한 도시'를 향해 걸음을 옮기고 있다.

▲     © e-당진뉴스



당진시는 다음달로 입주가 예정돼 있는 수청 한라비발디 캠퍼스 아파트 관리동 어린이집을 국공립어린이집으로 전환하기 위해 27일 시청 목민홀에서 당진시장과 위탁사 ㈜에스케이이엔디 서길원 대표, 시공사 관계자등이 참석한 가운데 국공립어린이집 인수인계 및 협약식을 가졌다.


수청 한라비발디 캠퍼스 아파트 관리동 어린이집은 국공립어린집으로 전환하기 위해 당진시보육정책위원회의 심의와 입주예정자 59%의 서면 동의(839세대 중 496세대)를 얻은 바 있다.


당진시는 11월중 공개모집을 통한 국공립 어린이집 신규 위탁자를 선정하고, 보육교직원 채용, 내부공사 및 기자재 구입 등의 사업 추진 후 내년 3월부터 국공립 어린이집으로 개원할 예정이다.


이에 앞서 당진시는 지난 9월부터 기존 관리동 어린이집을 국공립 어린이집으로 전환해 운영하고 있다.


새롭게 국공립으로 운영 중인 어린이집은 △신성나비랑 어린이집(송악 미소지움2단지 아파트, 정원30명) △리가 어린이집(신평 LIG리가 아파트, 정원 39명) △우민늘사랑 어린이집(당진3동 우민늘사랑 아파트, 정원 39명) 세 곳으로 현재 72명의 영유아가 이용하고 있다.


현재 당진시 국공립 어린이집 비율은 11.6%(16개소)로 충남 평균(8.2%) 보다는 높지만, 전국 평균(13.6%)엔 다소 미치지 못하는 실정으로 보육수요가 많은 신규 500세대이상 공동주택 관리동 어린이집을 중심으로 국공립 어린이집을 확충해 갈 예정이다.


또한 학부모가 안심하고 어린이집에 맡길 수 있는 안심 보육환경 조성을 위해 공공형 어린이집 및 열린 어린이집을 지속적으로 확대해가고 있다.

 

 

 

 

 

 


 
광고
기사입력: 2020/10/28 [09:48]  최종편집: ⓒ e-당진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