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기타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당진시 자전거 챌린지에 시민 350명 참여
-총거리 2만4718km 주행, 온실가스 5,262㎏ 감축 효과 -
 
e-당진뉴스 기사입력  2020/11/20 [09:34]
 

 

 

당진시와 당진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는 18일 ‘2020 당진시 자전거 출퇴근 챌린지’의 성과보고와 시상식을 거행했다.

▲     © e-당진뉴스



‘2020 당진시 자전거 출퇴근 챌린지’는 지난 9월 22일 세계 차 없는 날을 기념해 약 한달 동안 350여명의 시민이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에코바이크’를 설치하고 직접 자전거를 타는 방식으로 운영됐다.

 
이날 시상식은 챌린지 운영 성과보고와 최장 주행거리 ‘온실가스 감축상’, 최다 참가횟수 ‘자전거출퇴근상’, 자전거활성화 특별시상 등으로 진행됐다.

 
이번 챌린지 기간 동안 당진시 참가자들이 주행한 거리는 2만4718㎞에 달하며 같은 거리를 자동차로 주행했을 경우와 대비해 온실가스감축량은 5262.6㎏, 에너지 절감량은 1727.8L로 30년생 낙엽송 306그루를 심은 효과가 있었다.

 
당진시와 대구, 광주, 전주, 수원 등 전국 11개 도시가 함께한 ‘2020 자전거 출퇴근 챌린지’는 기후위기시대 지속가능한 친환경 생태교통문화 조성을 위해 탄소를 배출하는 자동차 사용을 줄이고 자전거 사용을 늘리자는 취지로 추진됐다.

 
도시별 참가자수, 최장주행거리, 최다참가횟수와 팀별 주행거리 분야 등으로 집계한 결과, 당진시는 올해 처음 350여명의 시민이 참가한 가운데 전국 12개 도시 중 인구수 대비 최다참가자상 4위를 수상하는 등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광고
기사입력: 2020/11/20 [09:34]  최종편집: ⓒ e-당진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