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건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홍장 당진시장, 이클레이 집행위원 피선
김홍장 당진시장이 23일 당진시청 영상스튜디오에서 진행된 ‘2021 이클레이 정기회의’에서 제1차 한국집행위원으로 선임됐다.
 
e-당진뉴스 기사입력  2021/02/23 [09:26]
 

 

 

 
한국집행위원은 총 7인으로, 염태영 수원시장(한국 대표시장)과 박연희 한국사무소장이 당연직으로 참여하고, 회원 지방정부의 위원 추천 절차를 통해 이클레이 한국사무소의 중점 추진 5대 정책분야 대표를 선출했다.
 
 
선출된 5대 정책분야 대표로는 ▲기후에너지 정책 대표 김홍장 당진시장 ▲지속가능한소비와생산 정책 대표 허태정 대전광역시장 ▲생물다양성 정책 대표 허성무 창원시장 ▲생태교통 정책 대표 서철모 화성시장 ▲도시농업 정책 대표 이정훈 서울강동구청장이다.
 

김홍장 시장은 “우리시는 화력발전소 10기가 밀집되어 있어 기후변화 대응에 대한 책임감과 극복의지가 강한 도시다”라며, “당진형 그린뉴딜 사업을 통해 사람과 자연, 친환경 산업이 공존하는 2050 탄소중립도시 당진시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다짐했다. 


 
기사입력: 2021/02/23 [09:26]  최종편집: ⓒ e-당진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5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