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기타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올해 기지시줄다리기 축제 분리 개최
-당제는 4월 8일 개최, 본행사는 10월 20일 전후 3일간 진행-
 
e-당진뉴스 기사입력  2021/04/05 [19:39]
 

 

기지시줄다리기축제위원회 김덕주 위원장은 5일 코로나 19 장기화로 2021년도 기지시줄다리기 축제를  당제와 줄다리기 본행사로 나눠 분리 개최키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     © e-당진뉴스



기지시줄다리기는 매년 4월 10일 전후로 4일간 (목,금,토,일) 기지시장과 박물관 일원에서 수십만명이 운집한 가운데 줄꼬기, 줄나가기(이동), 줄다리기, 줄나누어주기와 함께 씨름왕선발, 풍물대회, 가요제 등 각종 전통문화 행사와 함께 진행해왔다.


그러나 올해는  4월 8일에 당제와 용왕제를 지내고 줄다리기 본행사를 「코로나19」백신 면연력이 많은 분들에게 확보되는 10월 20일 전후해서 3일간 의여차! 「코로나19」 극복 줄을 당기자, 부제로 줄다리기 개최키로 지역주민, 보존회, 축제위, 당진시 등 관계기관과 협의를 통해 결정한 것.

▲     © e-당진뉴스



기지시줄다리기는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이면서 국가무형문화재 제75호로 단순하게 줄을 끌고 당기는 힘겨루기를 넘어 나라의 평안과 안녕(國泰民安) 과 풍년을 기원하는(時和年豊) 의미를 담고 있다.


김덕주 위원장은 "5백년전부터 이 지역과 지방에 큰 재앙을 이겨내면서 전래하고 있는 기지시줄다리기를 「코로나19」로 지난해에 이어 금년도 까지 2년 연속 개최하지 않으면 수백년간 내려온 전통문화가치 계승에 지장을 초래할 뿐만 아니라 지역과 지방 관광객의 뇌리에서 잊혀지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어려움이 가중되기 때문에 2021년에는 당제와 본행사를 분리해서 개최하기로 지역주민과 보존회와 의견을 모았다"분리 개최 배경을 설명했다.

 

 


 
광고
기사입력: 2021/04/05 [19:39]  최종편집: ⓒ e-당진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4
광고
주간베스트